상단여백
기사 (전체 1,458건)
일하는 여성, 엄마의 변명
아직 일이 끝나지 않아 집에 돌아가지 못하고 있는 시간에 아들에게서 전화가 왔다.본인이 시장을 보고 스파게티를 만들어 놓았으니까 빨리 돌아와서 먹으라는 이야기였다.순 된장 고추장을 이용한 요리에 익숙한 내 손맛과 달...
라인
세입자 이주대책 세워야
개발이 가속화 되면서 개발사와 토지주, 세입자간의 마찰은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다. 개발이 이루어지는 곳이면 어디나 발생할 수 있는 문제이기 때문이다.우리는 며칠전 있은 신곡리 철거민들의 이주대책 마련을 요구하는 시...
라인
정말 하고싶은 일과 잘할 수 있는 일을 하며 살기
나는 어려서 잘 치우지 못하는 아이라고 혼나면서 자랐다. 딸이 넷이나 되는 우리 집에서 가장 외향적이었던 나는 소꿉장난이나 고무줄놀이, 공기놀이보다는 남자아이들이 하는 자치기 놀이를 더 재미있어 했고 구슬치기를 더 ...
라인
시민 대표자로서 공식입장 밝혀야
최근 김포지역이 어수선하다.유정복 시장의 치적을 자랑한 책을 비서실장과 공무원들이 선거구민들에게 배포한 것이 선거법 위반 혐의가 있는 것으로 드러나 유시장과 비서실장을 검찰에 수사의뢰하는가 하면, 시민을 대변하고 자...
라인
서로 아픔을 주는 사람들
자식을 키우다보면 속마음을 다 이야기 할 수 없을 때가 더 많다는 것을 안다. 입에서 나오는 말이 모두가 아니라는 것도 실감한다. 입에서는 야단을 치고 있다해도 속마음은 정말로 싫어서 그러는 것이 아닌데 아이들은 듣...
라인
자치단체장 권력 아니다
자치단체장은 권력이 아니다 지난해 11월 동·면사무소에서 유정복시장의 저서 ‘녹색연필’이 공무원들에 의해 조직적으로 배포돼 충격을 준 사건을 기억할 것이다. 문제는 현 시장의 저서 ‘녹색연필’이 단체장이라는 위치를 ...
라인
새해에는 당당하게 살자
엊그제 지인을 만나 얘기할 기회가 있었는데 그가 말했다. “기자가 적성에 맞는 것 같아? 많고 많은 일 중에 왜 남들한테 욕먹는 기자를 하는 거야? 그만둘 수 없어?”그는 계속해서 말했다. “잘못 안 하는 사람 누가...
라인
나무님 안녕하세요?
유난히 어려운 기억들이 많았던 지난 해를 보내고 많은 사람들이 희망과 긍정을 이야기하고, 그렇게 살자고들 한다. 12시 사우동의 밤.“...
편집국  |  2002-01-09 00:00
라인
시민운동을 가장한 괴문서
누구든지 시민운동을 할 수 있다. 더구나 자신의 이익이나 생업을 포기하거나 뒤로 한 채 오로지 사회의 밝은 면을 만들어 가고자하는 그들의 애씀과 힘겨운 노력은 이 사회를 청정하게 만드는 그 횃불이고 칭찬 받아 마땅한...
라인
여성들이여, 이제 명함을 내밀자
한 해를 살아오면서 만났던 사람들의 명함은 늘 차분하게 파일에 정리된다.무엇을 하면서 1년을 보내왔는가 생각을 하면 결국은 사람을 만나면서 세월이 간다는 것을 깨닫고는 한다. 이러저러한 관계로 만났던 사람들의 대부분...
라인
임오년 새해 다짐
2001 신사년을 보내고 임오년 새해 벽두에서 김포시 지방자치 3년을 짚어본다.외형적으로는 우후죽순으로 들어선 아파트, 늘어난 자동차, 늘어난 네온싸인 등 화려한 발전을 가져왔다. 그러나 진정한 자치는 외형이 아닌 ...
라인
다수결에 왜곡된 예산심의
제31회 정례회가 우리에게 남겨준 것은 시 사업에 대한 특혜 논쟁과 시 예산이 파행적으로 집행된 것에 대한 따가운 질책이었다. 그중에서 김포시민이 특히 주목해 보아야 할 점은 눈썰매장 편법 지원과 수익사업을 목표로하...
라인
하루 하루를 좋은 날로 만들어 가고 싶다
유 인 봉(김포여성의전화 공동대표) 한 해를 마무리하면서 늘 생각하는 것은 너무도 빠른 세월이라는 거다.똑같이 주어진 24시간을 보낸 것 같은데 해마다 시간이 더 빨라진다는 느낌을 갖는다는 것은 그만큼 우리의 삶이 ...
라인
성탄은 나눔을 실천하는 시작으로
안 춘 갑 목사김포시 기독교연합회 회장 어느새 12월이 다 가고 성탄을 앞둔 시점에 와 있습니다.이맘 때면 많은 이들이 나름대로의 의미를 가지고 성탄을 준비하고 기억하면서 새로운 삶의 의미를 발견하고자 하는 줄로 압...
라인
남아도는 돈 시민에게 돌려줘야
민선2기를 맞아 지방자치단체는 수익을 창출할 수 있는 사업에 많은 역량과 재정을 투자하고 있다. 반대로 생각하면 사업성이 없는 곳에는 투자를 하지 않고 구조조정 등을 통해 몸집을 줄이고 있다.그런데 김포시의 행정은 ...
라인
계도용 신문구입비 전액 삭감해야
김포시 예산 중 매년 1억원가량의 예산이 계도용 신문을 구입하는 데 쓰여진다. 계도지에 대한 폐지 여론이 전국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내년 예산에도 변함없이 계도지 구입 예산을 세워놨다는 것은 민의를 반영하는 행...
라인
인연과 악연의 중간지점에 그려지는 사람들
어릴적 아버지가 재판에 휘말린 사건이 있었다.아버지는 한 동네에 살던 임서방에게 먹고 살아야 한다면서 기꺼이 빌려주고 우리는 또 그만큼의 남의 땅을 빌려서 부치느라 힘이 드셨었다.그런데 쌀방아를 찧어야 했던 어느 날...
라인
심재식 기자의 취재 발걸음
선거철이 다가오는 것을 느낀다. 평범하게 살아가는 시민들은 시장의 이름도 모르는데, 내년 6월 지방선거를 앞둔 사람들은 오직 선거에만 관심이 있는 것 같다.현 자치단체장의 출판물을 우연히 취재하게 되면서 거대한 조직...
라인
사설
자치단체장의 치적을 홍보하는 자서전이 동·면사무소를 통해 유통되었다는 사실이 드러날 때마다 관리자급 공무원들의 유치한 거짓말도 하나씩 밝혀지고 있다.처음 책이 발견되었을 때 그들은 말했다. 개인적으로 책을 구매했을 ...
라인
사설-선거운동 공무원 동원 안된다
선거 때가 다가오면 일선 단체장들의 출판기념회가 문전성시를 이룬다.개정된 선거법에서는 자서전 출판과 출판기념회에 대해서는 특별히 규제하지 않고 있기 때문이다. 그래서 출판기념회는 선거법 저촉을 교묘히 피해가는 신종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