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여성대상범죄, 여성이 막는다김포경찰서 부녀회 모니터 요원 위촉

"성매매피해여성 및 인권침해! 우리가 막는다"

김포경찰서 성매매 피해 여성 인권침해 사례 제보를 위한 부녀회 치안모니터 요원 임명식이 14일 김포경찰서 4층 강당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에서 이기태 서장은 지역 부녀회원을 성매매피해여성 인권침해 사례 제보를 위한 치안 모니터 요원으로 임명하여, 관련 NGO와 연계 인권교육 및 간담회를 통한 인권침해 사례 접수, 민·관 협력치안체제 구축, 자녀교육상 문제점 등으로 성매매에 대하여 부정적 이미지를 갖고 있는 지역 부녀회에서 성매매 및 인권침해, 유착사례 정보제공 협조, 입수정보를 토대로 성매매 방지 및 인권보호와 유착비리 사례 근절 등 여성관련 범죄 민·관 공조체제 확립을 다짐했다.
 
이에 따라 오늘 위촉된 부녀회 치안 모니터 요원들은 월 1회 경찰서, NGO 와 함께 인권 간담회 개최, 수시 방문상담 등을 통한 여성·성범죄 등에 대한 모니터를 실시하게 된다.

황인문 기자  im@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인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