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
일산대교 통행료 ‘슬그머니’ 인상“선거 끝나자마자…김포는 봉이냐” 주민 반발

   
일산대교 통행료가 슬그머니 인상됐다.

경기도는 29일자 도보를 통해 7월1일부터 기존 통행료 1,000원(1종 기준)에서 1,100원으로 10% 인상하는 통행료 수납 변경 공고를 고시했다.

도에 따르면 사업시행사인 일산대교주식회사는 지난 4월 물가인상 등 요율을 적용 10% 인상승인을 도에 요청했으며, 지난 6월22일 경기도지사 승인을 득했다.

일산대교는 지난 2008년 민자사업으로 완공돼 오는 38년까지 30년간 통행료를 수납받는다.

일산대교주식회사는 지난 2009년에도 물가인상을 이유로 20%인상을 요구했으나 경기도는 서민경제 안정을 이유로 동결한 바 있다.

이번 일산대교 통행료 인상을 두고 이용율이 가장 빈번한 김포지역 주민들의 반발이 예상된다.

북변동에 사는 주민 김모(49)씨는 “무료통행을 해도 시원찮은데 얘기도 없다가 갑자기 인상됐다. 30년 후엔 얼마까지 오를지 모를 일”이라며 “통행 거부운동이라도 벌여야 할 판”이라고 분개했다.

사우동에 사는 주민 윤모(59)씨는 “한강대교 중 유일하게 돈 내고 다니는 것도 억울한데 선거 끝나마자 슬그머니 인상됐다. 김포주민이 봉이냐”고 반발했다.

황인문 기자  im@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인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4
전체보기
  • wi33y 2010-07-01 05:06:16

    왜 우리 지역 다리 통과만 돈을 내느냐고?
    서울시민만 세금내고 우리는 안 내는 국민인가?
    정책도 참 더럽게는 펴서
    벌써 인상까지? 하기야 나처럼 이용 안 한다는 사람 늘어봤자
    수입 부족분은 이렇게 인상효과에서 얻거나
    아니면 일정부분을 정부에서(?) 채워주기로 하고
    지은 다리라니 참으로 웃기는 일이다.   삭제

    • 뭐야! 2010-06-30 08:35:26

      강력하게 대처해야 한다
      김포는 늘 당해왔다 쓰레기장, 비행기 소음, 형편없는 교통 등등
      얼마나 김포시민을 무시하면 그런 발상이 나올까?
      이미 건설해 놓은 다리가 인상요인이 뭐가 있다고 인상합니까?
      금리도 최저수준으로 떨어졌는데 웃기는 자들이네요

      경기도지사 승인사항이라구요? 어이없다   삭제

      • 한강조망 2010-06-29 20:50:41

        다른것 볼것도 없다.   삭제

        • 자존심 2010-06-29 20:39:44

          이게 민선 5기에 대한 도전으로 보면 정확하다. 대못질이야..
          민선 5기의 응전이 주목된다. ok목장의 대결이야
          근데 이런 의미를 알기나 할까? 인상은 거대한 쓰리쿠션인데...
          이것은 거대한 조직의 민선5기 길들이기야... 너거들 이래도 이럴래..이뜻이지..
          굴복말기 바란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