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역소식
양촌읍, 사람친화적 AI 케어콜 시행...스마트돌봄체계 마련돌봄대상 보살핌 제공서비스, 독거사까지 예방-
   

양촌읍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이달 말부터 독거노인, 고령의 부부, 중증장애인, 중장년 1인 가구 등 돌봄 취약가구에 AI 음성인식 플랫폼(SK텔레콤의 NUGU비즈콜)을 활용한 AI 케어콜(안부전화) 서비스를 제공한다.

AI 케어콜은 주 1회 대상자의 라이프 스타일에 맞춰 원하는 시간대에 전화를 걸어 식사, 수면, 건강상태, 외출 등 안부를 묻고, 불편 상황을 청취하는 서비스로 취약계층의 일상 속 건강관리와 응급상황 시 대응력 강화, 고독사 예방을 위해 추진한다.

이 서비스는 자유 시나리오 형태로 사람 친화적 일상적 대화를 나눌 수 있으며, 혹한기·혹서기 등 재난 상황, 복지정보 제공 등 다양한 방식으로 케어콜 시나리오 구현이 가능하다.

또한, 케어콜 후 특이 대상자가 확인되면 케어콜 상담사가 추가 통화 후 양촌읍에 실시간 상황을 전달할 수 있으며, 전화 미수신 시 찾아가는 복지팀 담당자가 전용시스템을 통해 추가로 재발신도 가능하여 빈틈없는 스마트 돌봄체계를 구현할 수 있다.

AI 케어콜에서는 주 1회 대상자의 통화 결과 리포트를 양촌읍으로 회신해 어르신의 안부와 건강상태 모니터링이 가능할 예정이며 서비스 제공을 통해 중장년 1인 가구와 독거어르신이 겪는 고독감 해소에도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두정호 읍장은 “앱‧기기 사용이 어려운 돌봄 취약가구의 편리성을 고려해 AI 안부전화를 통한 스마트 돌봄체계를 마련하게 됐다. 올해 30가구를 대상으로 시범운영 후 대상자를 점차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미숙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