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통 / 도시개발
김포한강로 용화사IC 도로 통제 구간 재개통
   

집중호우로 인한 옹벽 붕괴로 지난해 8월부터 차량운행이 통제됐던 김포한강로 ‘용화사IC’ 서울·하성 방면 진입구간이 지난 23일 오전 11시 재개통됐다.

김포시는 지난해 8월 23일 ‘용화사IC’ 옹벽이 붕괴되자, 현장확인을 거쳐 전문가 자문을 통해 붕괴 구간과 반대편 시공 구간 도로를 통제했다.

이어 지반조사 등에 착수해 집중호우와 반복된 한파로 인한 동결융해로 인한 옹벽 결합부의 약화된 내구성이 붕괴 원인으로 분석됐다.

시는 이에 따라 미붕괴 구간에 대한 도로 통제를 해제하고, 복구가 완료된 붕괴 구간에 대해 차량 통행을 재개했다.

재개통을 앞두고 현장 점검에 나선 김병수 김포시장은 옹벽 등 시설물 상태와 교통체계를 점검하고, 현장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김 시장은 안전에 대해 여러 번 강조하며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안전수칙을 준수하고 도로 시설물의 체계적인 점검이 이뤄질 수 있도록 해 줄 것을 당부했다.

 

권용국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