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행사
"우리도 김포시민” ...김포 거주 외국인 주민들, 이주민 창작뮤지컬 선보여
   

김포 거주 외국인 주민들이 배우로 직접 참여한 이주민 창작뮤지컬이 지난 10일 김포아트홀 공연장에서 상연됐다.

공연에는 베트남, 인도네시아, 방글라데시, 우즈베키스탄, 미얀마, 중국, 캄보디아 등 7개 국적의 외국인 주민이 출연해 외국인주민에 대한 인식 개선에 대해 뮤지컬로 풀어냈다.

관람한 김포시민들은 작품성에 감탄하며 더 많은 시민들이 볼 수 있기를 희망했다.

김포시 외국인주민지원센터는 지난 10일 김포아트홀 공연장에서 이주민 창작뮤지컬 “FULL LIFE”을 선보였다.

뮤지컬 공연에 앞서 김병수 시장은 “이주민의 권익증진과 상호문화 정착을 위해 이민청 유치에 힘쓰겠다”고 밝혔으며, “이주민들이 가장 살기 좋은 김포가 되길 바라며, 오늘 뮤지컬과 같은 케이스가 김포시에서 실현되고 이루어질 수 있도록 많은 노력을 하겠다”고 인사말씀을 전했다.

뮤지컬 “FULL LIFE”는 베트남 출신 외국인 노동자 바오가 고향의 가족들을 만나기 위해 김포에서 개최한 <외국인 주민 뮤직 페스티벌>의 우승 상품인 비행기 티켓을 목표로 15명이 합창단을 구성하여 대회에 출전하는 줄거리다.

특히 이번 뮤지컬은 국민대학교에서 전체적인 제작과 실력있는 한국인 배우를, 김포대학교에서 댄서와 안무를 지원하여 더욱 풍성하고 완성도 높은 뮤지컬이 만들어졌다.

 

김미숙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