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교
2023년 성탄트리 점등 감사예배 개최"성탄의 기쁨이 김포시민과 함께"

23일, 김포시가 주최하고, 김포시기독교총연합회가 주관하는 2023년 "성탄트리 점등식 감사예배 및 전도 축제"가 사우사거리에서 개최되었다.

이날 점등식에는 김포시기독교총연합회 최병하 대표회장 및 임원, 김병수 김포시장, 김인수 시의회의장, 김주영 국회의원, 홍철호 전 국회의원, 오강현 시의회 부의장, 정영혜 시의원, 김철환 전 도의원을 비롯한 김포시기독남성합창단, 김포시기독실업인회, 두란노교회 찬양팀 등, 정ㆍ관계, 기독교계 인사들이 대거 참석한 가운데 성탄의 기쁨이 온 세상에 울려 퍼지기를 기원했다.

두란노교회 찬양팀의 찬양과 오흥일 목사(우리영광교회)의 개회사로 시작된 이날의 행사에서는 강성현 목사(한강신도시연합회장, 주는교회)의 대표기도, 김포시기독남성합창단(지휘 김명섭)의 특송, CBMC 김포지회(지회장 유인봉)의 특송에 이어 이상문 목사((전)한교총공동대표회장, 두란노교회)의 설교, 바리톤 김승환 교수의 특송으로 이어졌다. 

최병하 김기총 대표회장(성산장로교회)은 인사말을 통해 “하나님께서 여전히 우리와 함께 하신다. 성탄의 기쁨이 온 세상에 울려퍼지게 하신 하나님께 감사와 영광을 돌린다. 추운 날씨 가운데에서도 함께 해 주신 모든 분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축사에 나선 김병수 김포시장은 “성탄트리가 해마다 좋아지도록 노력하고 있다. 또한 우리시가 좋아지기 위해서 서울편입을 준비하고 있다. 우리시가 좋은 선택을 할 수 있도록 다함께 기도해 달라. 무탈하고 편안한 시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인수 시의장은 “이땅에 예수님 오심을 축하드리며, 춥고 배고프고 어려운 이들이 많이 있다. 나눔을 통해 희망을 전하는 크리스마스가 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김주영 국회의원은 “이땅에 사랑과 평화를 기원한다. 양극화가 심한 우리 사회에서 김포에서만이라도 크리스마스 점등식을 통하여 우리 김포시가 하나가 되기를 바라며 함께 축복받는 연말이 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박상혁 국회의원을 대신하여 김철환 사무국장은 “김포의 5호선 연장 예타면제를 통한 김포의 교통문제를 해결하고, 김포시민들 모두가 행복하도록 마음을 모으고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홍철호 전 국회의원은 “주님의 은총이 김포를 비롯해 온나라 구석구석에 함께하기를 기원한다.”고 밝혔다.

오강현 시의회 부의장, 정영혜 시의원도 인사말을 통해 “김포시민들이 행복하고, 밝은 빛과 주님의 뜻이 더 어려운 곳으로, 더 낮은 곳으로 임하시기를 기도한다.”며 성탄의 점등식을 축하했다.

이날의 행사는 최종일 목사(김포사랑스러운 교회)의 축도로 마무리 되었다. 

김미숙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