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인터뷰
“화진정공” 정밀기계제조회사로서 대표적 자부심웃음과 해학이 넘치는 주인공, 이종휘 대표이사
이종휘 대표 주식회사 화진정공

신선기 기술 100% 국산화에 성공한 기업

화진정공의 이종휘 대표이사는 1991년 동성엔지니어링을 설립, 1999년 8월 주식회사 화진 정공으로 법인을 전환하고 2007년 초 극세선 신선기 기술 100% 국산화에 성공한 김포관내 전문기업인이다.  

화진정공은 초 극세선 신선기를 M사 국내 및 중국공장에 전량을 공급하고 누적 200대를 판매한 정밀기계제조회사로 이력을 다져나가게 된다.

2008년 벤처기업으로 선정되며 2009년 현재의 김포시 운양로 26-18로 본사와 공장을 확장이전하고, 초 극세선 신선기 4축을 개발에 성공했다. 2015년 신선기 관련 Dies 사용량 증대 개선 기술특허(M사와 공동 특허 출원) 및 2017년 열처리기(annealing m/c) 에 성공하며 정밀기계제조회사로서 기반을 확고히 다져왔다.

 

 국내외 정밀기기 제품생산의 대명사로 32년

“화진정공은 축적된 연구실적과 숙련된 기술을 바탕으로 주문자의 요구에 신속하게 부응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갖추고 상양중기, 삼성전기, 휴비스 SK CHEMICAL등의 국내 대기업과 엠케이 전자 엘티메탈 ,대원산업 드의 부문별 전문회사에 정밀기계와 화학섬유제조 기기를 납품하고 있으며 지속적으로 해외시장에 주문형 정밀기기 제품을 수출하고 있다”고 밝히는 이종휘 대표이사는 32년, 화진정공을 대표해온 산 증인이다.

 

해학과 웃음, 통찰력으로 신뢰경영

다방면에 해박한 지식을 갖춘 특별한 기업인으로 문화역사탐구에도 큰 관심을 가지고 연구해오고 있다. 재경진천군민회 부회장을 맡아 고향사랑에도 깊이 힘써오며 다양한 활약을 통해 많은 이들에게 영향력을 끼쳐오고 있다. 기업을 경영해온지 32년 , 해학과 통찰력, 달변, 역사문화에 뛰어난 기업인으로 기업인과 정관계, 학계, 종교계 등 두루두루 많은 교류와 교분을 쌓아가며 격변하는 변화의 시대에서 화진정공을  지속경영해오고 있다. 

세상의 이치를 알고 산업현장 영업의 수많은 경험과 인내심을 바탕으로 숱한 일화를 가지며 알찬 기업경영을 튼튼하게 이어 왔다. 이종휘 사장은 “일 잘하니 맡겨 봐라”는 대명사로 신뢰를 쌓아왔다. 대단한 경륜의 대화로 역사의 굽이굽이를 이어가는 이종휘 대표이사.

 

거절당하는 것에 고수, 이제 다른 이들의 멘토로

“일로는 보기 싫으니 우리 회사에 다시는 오지말라” 거절당한 과거의 일이 그에게는 하나의 미학이 되었다. 구수한 충청도 사투리를 그대로 구사하며 40년 이상 영업의 영역의 달인으로 달려오며 인생의 고수가 된 기업인이다. 해박한 지식을 플러스한 유머러스한 분위기 연출로 주위의 분위기를 유쾌하게 만들어 내는 주인공.

그의 집무실에는 다양한 이들이 찾아와 삶과 인생, 그리고 나아갈 바 길을 안내받기도 하고 찾기도 한다. “화진정공에만 내방객으로 오면 진급이 하나씩 올라간다”는 그의 의미 있는 농담에 주위에서는 폭소가 터지기도 한다. 폭소 안에 진실과 진리가 담겨 있다.

 

어떤 환경의 변화에도 살아남는 내공으로

화진정공은 대표적으로 초 극세사 신선기 FineWire Drawing Machine, 권선머신 Winding Machine, 열처리기Vertical Annealing Machine, 열 수축 이음관 제조기기 RAY JOINT MACHINE, 화학섬유기계 SPIN BLOCK 등을 주요 제작품으로 생산하고 있다.

“화진 정공은 끊임없는 임직원 교육과 연구를 통해 제품의 안정적인 수급이 이루어질 수 있는 시스템을 이루고 한 층 더 업그레이드된 아이템을 개발 보완하여 전문기업의 교두보를 마련하고 본격적인 전문기업으로 준비된 관내 기업이다.”라는 자신감은 어떠한 환경의 변화에도 살아남는 내공을 통해서 가능한 일이었다. 

회사경영에 있어서도 인생에 있어서나 자신이 할 수 있는 일과 할 수 없는 일을 알고 무리가 없는 기업경영과 세상경영으로 정상에 이르고 더할 나위 없는 자유한 시간을 살고 있다. 누구를 만나도 달통한 대화로 세상을 넓고 깊게 살고 있어 울림을 주고 있다. “우리 공장은 천년을 놔 두어도 안 썩는다”고 밝히는 그의 이야기에는 삶의 지혜가 무궁무진하다.

유인봉 대표이사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인봉 대표이사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김예환 2023-07-23 09:44:28

    딱 맞는 글을 어찌 이리 잘쓰셨나~
    회진정공 의 끝없는 발전과 성공을
    기원 합니다.   삭제

    • 김용주 2023-07-22 21:35:01

      기업보국

      정말 훌륭하신 일을 하고 계신 사장님께 경의를 표합니다.

      더욱 번창하시고 발전하십시요.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