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김포시 ‘2023년 제28회 환경의 날 기념식’서 경기도지사 표창 수상전국 지자체 최초 ‘미세먼지N행시 짓기’ 등 다양한 노력 인정

김포시가 올해 ‘미세먼지 저감 최우수 시군’에 선정돼, 지난 1일 경기상상캠퍼스에서 열린 ‘2023년 제28회 환경의 날’ 기념식에서 경기도지사 표창을 받았다.

이번 평가는 도내 31개 시·군을 인구 규모에 따라 3개 그룹으로 나눠 기관장 관심도 및 미세먼지 발생원 관리, 계절관리제 이행실적 등 4대 분야 23개 지표에 대해 경기도 70% 전문가 30% 비율로 진행됐다.

시의 이번 최우수 시군 선정은 지난해 2022년 우수 시군 선정에 이은 2년 연속 수상이다.

김포시는 ▲(초)미세먼지 맞춤형 저감대책의 41개 저감사업 ▲(초)미세먼지 N행시 짓기 ▲미세먼지 청정시설 설치 등 5개 신규사업 발굴 ▲5개의 특수시책 같은 다양한 정책을 추진했으며, 이에 따라 최우수 시군에 선정될 수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신규사업으로 ‘(초)미세먼지 N행시 짓기’를 전국 지자체 최초로 시행해 많은 관심을 받았으며 이는 공영방송에 소개되기도 했는데, 이처럼 김포시의 미세먼지 정책이 김포시뿐 아니라 전국에 알려질 수 있었던 것 또한 이번 최우수 시군 선정에 역할을 한 것으로 보인다.

시 관계자는 “김포시가 지난해 우수 시군 선정에 이어 올해 최우수 시군으로 선정된 것은 전 부서가 협조하고 노력한 덕분”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미세먼지 저감 정책들을 추진해 시민들이 미세먼지 걱정 없이 쾌적한 환경에서 생활하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편집국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