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통 / 도시개발
2018년 착공 봉성제3펌프장 증설공사 오는 6월 준공누산리와 봉성리 일원 홍수로 인한 침수피해 방지 효과 기대
   

하성면과 양촌읍 지역 홍수피해 예방을 위해 증설공사가 시작된 봉성 제3펌프장이 오는 6월 준공된다.

이에 따라 지난달 31일 엄진섭 김포시청 부시장과 경기도 연제찬 안전관리실장과 함께 현장을 방문 공사 진행상황을 점검했다.

이 사업은 양촌읍 누산리를 거쳐 하성면 봉성리에 이르는 봉성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를 위해 2018년 500억원이 투입돼, 현재 81%의 공정률을 보이고 있다.

시는 공사가 완료되면 기존 배수펌프장과 함께 봉성포천으로 합류되는 우수를 초당 154t 처리할 수 있게 돼 한강신도시와 양촌읍 등 봉성포천 유역(면적 5,870㏊)의 침수 피해방지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엄진섭 부시장은 “증설공사가 완료되면 하성면 일원의 집중호우로 인한 홍수피해 예방에 상당한 도움이 될 것”이라며 “적극적인 자연재해 예방사업 추진으로 시민의 생명과 재산 보호에 힘써 달라”고 공사 관계자에게 당부했다.

 

 

 

권용국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