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자동차 과태료 체납액 일제정리 기간’ 운영2023년 1월 2일까지 선택과 집중으로 체납액 징수에 총력
   

김포시가 이월 체납액 최소화 등을 위해 2023년 1월 2일까지 ‘자동차 과태료 체납액 일제정리 기간’을 운영한다.

이에 시는 책임징수반 편성과 홍보 활동, 압류(예고) 안내문 발송 등을 통해 체납액 징수에 총력에 나설 예정이다.

‘홍보 활동의 다각화(홈페이지 게시, 버스정류장 전광판 활용, 홍보물 배포 등)’ 및 ‘다양한 납부 방법 안내(위택스(WWW.WETAX.GO.KR), 쉽고 빠르게 보이는 ARS(1644-0704) 등) 등’을 통해 체납 시민의 체납액 자진 납부 분위기를 조성해나간다는 방침이다.

또 12월 중 안내문을 일괄 발송하고, 고액체납자에게는 유선으로도 체납액 납부를 독려하는 등 체납 사실을 인지할 수 있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시는 적극 행정의 하나로 과세 물건 착오 신고에 대한 직권 정정 또한 실시할 예정이다.

한편 자동차 검사·보험·등록 등 지연(미) 이행시에 검사 최고 60만 원, 보험 최고 230만 원, 등록 최고 100만 원 등의 과태료가 각각 부과된다.

 

편집국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