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김포농업기슬센터, 한우 ‘초유 은행’ 운영...송아지 건강은 초유로 지켜요!
   

김포시농업기술센터가 지난 20일부터 건강한 한우 송아지 육성을 위해 ‘초유 은행’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초유는 어미 소 분만 후 약 3일 이내에 분비하는 젖으로 일반 우유에 비해 면역글로불린(면역항체) 및 비타민 A가 높은 농도로 함유돼 있다.

송아지는 출생 직후에는 감염성 질병에 대한 방어력이 없는 상태로 초유를 통해 면역물질을 공급받게 된다.

초유 은행은 젖소에 비해 초유 생산량이 적고 젖먹이기를 거부하는 한우 의 특성에 따라 인공 수유 수요가 늘고 있는 농장주들의 고민 해결차원에서 시작됐다.

초유를 송아지가 먹으면 폐사율이 낮고 건강한 송아지로 자라는데 도움이 되고 있다.

초유 은행은 관내 젖소농장에서 사용하고 남은 초유를 정기적으로 수거해 품질검사, 저온살균처리, 급속냉동저장을 거친 후에 초유를 필요로 하는 관내 60여개 한우농가에 무상으로 공급하게 된다.

이재준 김포농업기술센터 기술지원과장은 “초유 은행을 통해 고품질의 초유를 제때 공급해 한우 송아지의 질병 예방 및 폐사율 감소로 한우 농가의 부담을 줄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관련문의- 농업기슬센터 기술지원과 과학영농팀(☏031-5186-4377, 4381).

 

편집국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