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고촌농협, 디지털 농업기술 ‘드론직파’ 현장 시연회 개최드론직파 벼 재배단지 시범사업 시연회 개최로 '농업인 경쟁력 UP’
   

고촌농협이 지난 24일 양촌읍 누산리 일원에서 드론을 활용한 벼 담수직파 현장 시연회를 개최했다.

이덕인 김포시농업기술센터소장, 한국직파농업협회 김제규 박사, 권오현 농협중앙회 김포시지부장, 직파재배 농가 등 40여명이 참관한 가운데 열린 연시회는 벼 직파재배 기술의 안정적인 정착과 확산을 위해 마련됐다.

한국직파농업협회 김제규 박사는 벼 드론직파 기술에 대한 현장교육과 질의응답을 통해 벼 입모율 향상과 새 피해 예방을 위한 종자 철분코팅 기술과 드론직파에 맞는 파종량 및 파종시기, 논 작업 체계 등 핵심기술을 소개해 직파재배 농가의 궁금증을 해결했다.

벼 드론직파는 일반적인 기계 이앙과 달리 못자리 설치 및 육묘과정을 생략할 수 있어 노동력과 비용 절감 효과가 큰 것이 장점이다.

파종 후에도 비료 살포, 병해충 방제 등 드론을 활용한 생력재배가 가능해 농가의 농업생산성 및 농업소득 증대에 기여할 파종기술이다.

조덕환 고촌농협 조합원은 “파종뿐만 아니라 약제와 비료 살포까지 드론으로 농작업을 할 수 있어 농가에 큰 도움이 될 것 같다”며 "농업인 고령화와 농촌인력 감소에서 드론직파 재배기술을 습득해 변화하는 농업환경을 선도할 수 있는 적응력을 키워야 한다"고 말했다.

2020년부터 김포시 농업기술센터와 협력 사업으로 벼 건답직파 재배 시범사업을 추진 중인 고촌농협은 올해 3년차 사업으로 21농가 247,940㎡의 논에 건답점파 및 드론 담수직파를 통해 ha당 73만원의 영농비 절감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편집국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