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행사
김포아트홀 ‘양방언 Music Journey’ 선보여크로스오버의 거장 ‘양방언’과 함께하는 early christmas concert
   

김포문화재단이 12월 기획공연으로 크로스오버의 거장 양방언의 '양방언 Music Journey' 를 오는 12월 5일 오후 4시 김포아트홀에서 선보인다.

양방언은 의사 출신의 재일 한국인 음악가로 1996년 데뷔 후 작곡가, 프로듀서, 피아니스트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하게 활동해 왔다.

영화·애니메이션·다큐멘터리· 드라마 등 OST 뿐만 아니라, 2002년 부산 아시안게임 공식 주제곡 ‘Frontier!’를 작곡하고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음악감독을 맡는 등 활동영역을 넓혀 가고 있다.

이번 공연은 양방언의 독창적인 음악세계를 풍부하게 감상할 수 있는 콘서트로, 그간 발매되었던 앨범과 더불어 우리에게 친숙한 OST 주제곡부터 신곡에 이르기까지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선보여 관객들에게 미리 크리스마스 선물을 안길 예정이다.

특히, 동서양이 다채롭게 섞이는 양방언의 마법 같은 음악 위에 바이올린&보컬(강이채), 기타(선란희), 베이스(조후찬), 드럼(김형균)의 아름다운 현의 선율과 파워풀한 타악기의 울림이 더해져 관객들은 크로스오버 거장의 음악 세계를 입체적으로 느낄 수 있을 것이다.

김포아트홀은 정부방역 수칙에 따라 『좌석간 거리두기, 전자출입명부 작성, 발열체크, 손 소독 및 마스크 필수 착용』등 안전한 관람을 위해 철저한 주의를 기울이고 있다.

얼리 크리스마스 콘서트 ‘양방언 Music Journey’은 R석 3만원, S석 1만원으로 김포문화재단 홈페이지(www.gcf.or.kr)를 통해 예매가능하며, 공연 관련 문의는 김포문화재단 예술기획팀(031-996-1604)으로 하면 된다.

편집국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