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부동산
<도정> 경기도주식회사, 온·오프라인 판로지원 매출 20% 증가올해 1~9월 기준 온·오프라인 판로지원으로 약 94억 원 매출

경기도주식회사가 도내 우수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추진 중인 '온·오프라인 판로지원 사업'이 코로나19 여파를 딛고 괄목한 성과를 내고 있다.

경기도주식회사는 올해 9월 말 '온·오프라인 판로지원 사업'으로 약 94억 원의 매출을 기록했다고 3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77억 8,000만 원)과 비교해 약 20% 늘어난 수준이다.

먼저 11번가, 지마켓, 옥션 등 온라인 채널에서 경기도소비대전과 경기도할인특급 등을 주제로 기획전을 총 55회 진행, 65억 원의 매출을 올렸다.

코로나19로 비대면 소비문화가 활성화하면서 지난해 보다 무려 40% 가까이 매출이 상승했다. 여기에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등 온라인 커뮤니티 기반의 SNS커머스 채널 입점 및 광고 지원 등으로 20억 원의 수익을 냈다.

향후 회사는 상·하반기 정기 기획전을 개최하는 한편 각 채널별 기획전 주제를 통일해 중소기업 브랜드 이미지 제고 및 판매 확대를 추진할 계획이다.

다만 오프라인 채널의 경우 지난해 동기 보다 43% 줄어든 8억 5,000만 원 수익을 거뒀다. 코로나19 장기화와 대형마트 오프라인 매장 입점 제한이 매출 감소로 이어진 것으로 분석된다.

이에 롯데백화점 등 오프라인 제휴사 확대, 사업 참여 업체 추가 모집 등으로 꾸준히 오프라인 매장 입점을 확장하고 있다

편집국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