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역소식
마산동지역사회보장協, 코로나 시기에 맞춘 신규 특화사업 추진
   

마산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지난 24일 '마부가 넘쳐나는 모두가 행복한 마산복지공동체 만들기'를 위해 제1차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정기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2021년 추진할 신규 특화사업과 지난해 추진했던 명절 꾸러미 지원사업등에 대한 심도있는 평가를 통해 올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연간 활동 계획을 수립했다

위원들의 활발한 논의를 통해 신규사업으로는 ▷독거가구 안부 살피기 ▷소원성취 프로젝트 ▷가족사진 찍어주기 ▷북한음식 나눔사업 ▷마을복지 계획 수립을 추진하기로 결정했다.

올해는 특히 코로나 시기에 맞춰 비대면으로 가능한 특화사업에 초점을 두고 선정한 “독거가구 안부 살피기“사업은 독거노인과 협의체 위원들을 1:1로 매칭하여 매주 전화로 안부를 확인하며 모니터링할 계획이다.

또한 “소원성취 프로젝트”는 한부모가족과 저소득 청소년들의 이루고 싶은 소원과 사연을 접수받아 20만 원 한도내에서 비용을 지원하는 맞춤형 복지 사업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이회숙 동장은 “지난해에도 코로나로 특화사업 추진에 많은 어려움이 있었음에도 열정적으로 참여해준 위원님께 감사드리며, 올해는 코로나 시기에 맞춘 비대면 특화사업을 신규로 개발하여 마산동 주민들의 복지체감 만족도가 두배로 높아질 수 있을것이라 기대된다”고 전했다.

마산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마산동을 부탁해 ▶마음 부자 ▶마산동 주민들의 행복을 이끄는 馬夫의 의미를 담고 있는 마부(馬夫)라는 슬로건으로 다양한 복지사업을 활발하게 진행 중이다.

 

 

 

편집국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