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행사
김포문화재단 '한문연' 공모사업 선정전국 최고 금액으로 관악문화재단 등과 함께 배급프로그램 공동 제작

김포문화재단은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관하는 '2021년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 공연콘텐츠 공동제작 배급프로그램' 공모사업에서 1억8천만 원의 전국 최고 금액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공연콘텐츠 공동 제작 배급프로그램은 국내 공연 창작 및 제작 배급 기능 강화와 공연예술 생태계 활성화 기여를 위해 올해 신설된 프로그램이다.

이에 따라 김포문화재단은 관악문화재단, 영월문화재단과 함께 극단 ‘창작하는 공간’과 함께 뮤지컬 '고향의 봄, 오빠 생각'을 공동 제작한다.

우리말의 동시와 동요를 아름답게 펼쳐내며 동심과 따뜻함을 느낄 수 있는 공연으로 담아낼 것이다.

작품은 11월 김포아트홀 초연을 시작으로 강원도 영월, 서울 관악에서 공연이 올려진다.

김포문화재단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공연 제작 시스템 구축과 유통 및 배급으로 공연 시장에 기여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김희대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