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역소식
마산동 '아너스빌 아파트 지킴이' 살기 좋은 마을 만들기 앞장
   

마산동 행정복지센터에 지난 20일 살기 좋은 아파트를 만들기 위한 자생단체인 '아너스빌 아파트 지킴이'가 지역 내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해 달라며 40만원 상당의 생필품을 전달했다.

기탁된 물품은 로컬푸드 등에서 공동구매한 햇반, 쌀, 화장지 등으로 회원들이 십시일반 정성껏 마련했다는 점에서 더욱 의미가 깊다.

이회숙 마산동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시기에 이웃사랑 실천에 앞장서주신 주민들의 따뜻한 마음에 깊은 감사를 드리며, 선한 영향력이 지역사회에 널리 전해질 수 있도록 소중히 사용하겠다.’고 밝혔다.

기탁된 후원물품은 설명절을 앞두고 독거노인, 한부모 가정 50가구에 골고루 전달할 예정이다.

'아너스빌 아파트 지킴이'는 지난해 10월 살기 좋은 아파트 만들기를 위한 거주자들의 자발적인 모임으로 시작돼 방범 순찰활동과 층간소음 중재자 역할, 공동구매 등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지난해에는 마산동주민자치회와 상가주택 밀집지역 내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항균필름을 부착하는 자원봉사로 생활방역 활동에도 앞장섰다.

편집국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