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올 한해 계약심사제도 통해 34억5000여만원 예산절감제도 도입 이후 역대 최대 절감...공사 등 340건 심사

김포시가 올한해 계약심사 제도를 통해 34억 5900여만 원의 예산을 절감했다고 밝혔다.

시는 올 1월부터 818억원에 이르는 공사 222건, 용역 89건, 물품 29건 등 총 340건의 계약심사를 통해 이 같은 결과를 얻었다.

이는 전체 계약금액의 4.23% 절감률로 계약심사제도 도입 이후 최대 예산 절감액이다.

계약심사 제도는 공공기관이 사업을 발주하기 전 사업부서에서 제시한 원가산정의 적정성을 검토해 예산낭비 요인을 사전에 차단하고 계약 목적물의 품질을 높이기 위한 절차다.

시는 2010년부터 11년간 총 2,158건의 사업을 심사해 239억 원의 예산을 절감했다.

박만준 김포시 감사담당관은 “김포시는 계약심사의 대상과 요청액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어 계약심사의 중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다”며 “2021년에는 원가절감 및 시공품질 향상을 위한 현장 중심의 심사, 심사자의 전문성 강화, 예산절감 및 효율성 제고 등 지방재정의 건전성 확보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권용국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