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수칙 위반 게임제공업소 적발

사회적 거리두기 격상에 따른 방역수칙을 위반한 게임제공업소가 적발됐다.

시는 게임제공업소는 8일 0시부터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격상에 따라 오후 9시부터 다음날 오전 5시까지 영업을 중단해야함에도 불구하고 적발 당일인 10일 새벽 1시까지 영업을 지속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시는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제49조 제1항에 따른 방역수칙 위반으로 과태료를 부과할 계획이다.

현재 시는 70여 명의 공무원이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른 일반관리시설(PC방·게임제공업소 등)의 영업시간 제한 및 중점관리시설(노래연습장)의 집합금지 방역지침 준수 여부를 집중 점검하고 있다.

아울러 영업시간 중에는 출입자명부관리 및 마스크 착용, 손 소독제 비치 여부 등을 점검하고 있으며, 방역수칙을 미준수하거나 위반하는 업소에 대해서는 무관용으로 원-스트라이크 아웃제를 적용해 강력하게 대응해 나갈 방침이다.

 

 

김희대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