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생활/정보
김포우리병원, 혁신사고로 코로나19 진료 선진화감염위원도 낮춘 K-방역 혁신적 모델 ‘윈도우스루’ 선별진료소 운영

김포우리병원이 코로나19 의심 환자 선별을 위한 비대면 방식의 선별진료소 운영을 시작했다.

병원은 검사 및 역학조사가 가능한 냉방 장치가 설치된 컨테이너에서 의료진이 레벨D 방호복 등을 착용하지 않은 상태에서 창문에 설치된 고정형 고무장갑을 이용해 검체를 채취하는 윈도우스루(Window thru) 방식의 선별진료소<사진>를 26일부터 설치 운영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병원은 의료진과 피검사자의 비대면 선별검사로 의료진의 감염 우려해소와 폭염과 같은 무더운 날씨에 방호복 착용으로 인한 체력 소모를 줄여 건강 위험도를 낮출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방호복 착·탈을 위한 시간 감소로 전체 진료 시간을 단축시킬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의료 폐기물 발생량도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고성백 병원장은 "윈도우스루가 기존 워크스루와 드라이브스루를 넘어선 혁신 K-방역 모텔로 평가받고 있다"며 "앞으로도 코로나19 진료에 선진화된 의료 시스템 도입과 운영을 통해 K-방역 모델을 구축하는 기준을 제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포우리병원은 컨테이너 선별진료소의 근무환경 개선과 진료의 질향상을 위해 냉난방시설 설치와 함께 아이스조끼를 착용토록하고 있다.

 

권용국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