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행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극복 기부 줄이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에 따른 위기 극복을 위해 단체와 기업들의 지원이 잇따르고 있다.

김포복지재단은 관내 저소득가구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과 면역력 증진을 위해 경기도옥외광고협회 김포시지부가 500만 원, 김포시가구연합회가 300만 원, 김포파주인삼농협이 도라지홍삼 120박스를 김포복지재단에 기부했다고 밝혔다.

김대중 경기도옥외광고협회 김포시지부장은 “국가적 위기 상황 극복에 동참하고, 지역사회 일원으로서 김포시민들의 건강과 지역 안전을 위해 기부를 결정했다”고 말했다.

임지옥 김포시가구연합회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피해가 커지고 있는 상황에서 더 이상의 추가 감염자가 발생하지 않았으면 하는 작은 마음에서 기부를 결정했다”고 전했다.

조재열 김포파주인삼농협 대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을 위해 개인위생 관리와 면역력 증진이 무엇보다 중요함으로 기부한 홍삼이 어려운 이웃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사진>

이병우 김포복지재단 대표이사는 “위기 상황에서 시민들을 위해 솔선수범하는 기업과 단체의 기부 활동에 감사드린다”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철저한 개인위생 관리가 중요하다”고 말했다.

 

편집국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