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장애인편의시설 실태 표본조사 실시
   

김포시가 오는 12월 11일까지 장애인편의시설 실태 표본조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보건복지부와 한국지체장애인협회(장애인편의증진기술지원센터) 주관으로 김포시는 김포시 장애인편의시설기술지원센터 주체로 장애인편의증진기술지원센터 직원이 직접 현장을 방문해 조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조사대상은 주민들이 이용하는 주민자치센터 및 파출소와 같은 공중이용시설이며, 주출입구 접근로, 장애인전용주차구역 등 ‘편의증진법’ 상 편의시설 의무사항을 중점적으로 조사할 계획이다.

조사 거부시설은 ‘편의증진법’에 의거 추후 과태료가 부과될 수 있으며, 김포시는 실태조사 결과에 따라 추후 시정명령 등 후속조치에 나설 계획이다.

 

 

편집국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