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
'2018 대침투 종합훈련' 실시12일부터 16일까지 김포, 강화에서 진행

해병대 제2사단과 육군 17사단이 이달 12일부터 16일까지 김포시와 강화군 일대에서 '2018년 대침투 종합훈련'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훈련은 매년 실시하는 지역 통합방위 훈련으로 유사시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상황을 가정해 민, 관, 군, 경이 합동으로 통합방위작전 태세를 점검한다.

훈련기간 동안 내륙 대침투작전 상황을 가정해 경계태세 격상과 함께 통합방위사태가 선포되고 군경합동상황실 등 통합방위지원본부와 합동검문소가 주·야간 운용된다.

군 관계자는 군 차량 운행과 교통통제로 강화~김포~서울 간 국도 48호선과 국지도 56호선, 지방도 356호선의 혼잡이 예상 되고, 공포탄과 조명탄도 사용될 예정이라며 주민들의 이해와 협조를 당부했다.

훈련 문의 및 불편사항 또는 거동 수상자나 폭발물 의심 물건이 발견 되면 가까운 경찰서나 통합방위 주민신고전화(1338)로 연락하면 된다.

편집국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