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10월부터 주거급여 확대부양의무자 기준 폐지...본인만의 소득 재산 중위소득 43% 이하 주거급여 적용
   

김포시가 10월부터 주거급여 부양의무자 기준 폐지에 따른 주거급여 확대에 따라 수급 적격 여부 확인 등의 사전 절차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앞서 시는 8월 13일부터 9월 30일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주거급여 사전신청 기간을 운영한 바 있다.

수급 적격여부가 확인되면 그동안 일정기준 이상의 소득이나 재산이 있는 자녀나 부모가 있다는 이유로 주거비 지원을 받지 못한 세대도 본인만의 소득 재산이 중위소득의 43% 이하 기준에 해당하면 임차(전·월세)가구는 임대료를, 자가 가구의 경우 주택 노후도 등을 고려해 주택 개보수를 지원받게 된다.

주거급여의 사전신청 접수 기간은 9월 30일까지이나 10월 이후에도 연중 수시 신청이 가능하다.

주거급여는 신청 월을 기준으로 지급되므로 10월 안에 신청하여 재산·소득 기준에 적합하면 10월분부터 주거급여 수급이 가능하다

주거급여 수시신청은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신청 접수하면 되고, 자세한 사항은 행정복지센터 또는 주거급여 콜센터 (1600-0777)로 문의하면 된다.

김재수 주택과장은 "안정적인 주거생활과 주거수준 향상을 위한 주거급여 기준 확대에 따라 지속적인 홍보를 강화해 주거 취약계층이 지원받지 못하는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희대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