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행사 포토뉴스
제 73주년 광복절 경축식 열려

15일, 제 73주년 광복절 경축식이 아트홀에서 열렸다. 정하영 김포시장과 홍철호 국회의원, 김두관 국회의원을 비롯한 500여명의 광복회원과 기관, 단체장 시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광복절 행사는 김포필하모닉 유스오케스트라의 경축공연에 이어 해병2사단의 군악대의 연주에 맞추어 의식이 진행되었다.

강성보 광복회김포지회장은 기념사에서“ 광복은 결코 주어진 것이 아니다. 독립투쟁으로 국내외 남북의 300만명의 고귀한 선열의 처절한 희생으로 이루어졌다. 겪어야 했던 고통과 비참함과 상처가 오늘날까지 남아있다.

남북분단이 아닌 오직 하나의 조국광복을 위해 애쓰신 선열들이 계셨다. 70여년이 지난 오늘날 판문점 선언과 한반도 비핵화 공동노력을 천명하였다. 핵없는 한반도의 평화구축을 위한 남북교류의 절호의 기회를 살려 전세계와 후세에 보여야 하겠다.

남과 북이 대립과 갈등, 증오의 어두운 과거를 뒤로 하고 하나가 되어 한민족이 주도로 통일을 이루어가며 지켜나가자”고 밝혔다.
정하영 김포시장은 유공자 표창에 이어 경축사를 통해 “이름도 알 수 없는 수많은 선열들의 고귀한 목숨조차 아끼지 않은 위대한 헌신과 노력으로 조국광복이 되었다.

냉전과 이데올로기로 갈라진 남과 북이 하나로 통일되는 날이 진정한 광복을 이루는 것이다. 조국광복의 참된 의미를 되새기며 우리세대가 해야 할 모든 노력을 다해 나가야 한다.

우리 김포는 접경지역이라는 지역적 특성과 5천년 역사의 신흥핵심도시로 당당하게 자리잡아가고 있다. 김포가치를 두배로 모두가 참여하는 김포 모두에게 공정한 김포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는 신명순 시의회의장과 시민들의 만세삼창으로 마무리 되었다.

 

김희대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