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
그림 판매 수익금 ‘이웃돕기’ 기탁

(사)한국미술협회 김포지부(지부장 이동용)는 지난 연말 ‘2010불우이웃돕기 미술시장전’ 수익금 일부인 200만원을 어려운 아이들을 돕는데 써달라며 21일 김포시장애인주간보호센터에 전달했다.

작년에 이어 두번째 가진 ‘불우웃돕기 시장전’에서 미협소속 작가들은 평면 30만원, 입체 50만원의 저렴한 가격으로 시민이 작품을 구입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이로부터 발생한 판매액의 40%를 불우이웃에게 기증하므로써 미술을 이용한 나눔을 실천하겠다는 뜻으로, 이번 전시의 기획을 맡은 이정란 화백은 김포미술협회 회원으로써 협회에 적극 권유하여 두 번의 전시를 이끌었으며 이동용 회장은 “앞으로도 미술을 통한 봉사의 장을 넓혀가겠다”고 밝혔다.

   

황인문 기자  im@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인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