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중부권 기초의회 협력 발전방안 논의’김포시의회 제56차 경기도중부권의장협의회 정례회의

중부권 9개 기초의회가 모여 지속적인 의정교류 및 중부권 9개 시의회 협력 발전방안에 대한 논의 시간을 가졌다.

김포시의회는 지난 12일 본관 2층 상황실에서 제56차 경기도중부권의장협의회 정례회의를  개최했다. 경기도 중부권의장협의회는 과천, 부천, 안산, 안양, 시흥, 광명, 군포, 의왕, 김포시의 9개 시의회로 구성되며 회장은 안양시의회 의장이 맡고 있다.

이날 회의에서는 광명시에서 채택한 ‘KTX 영등포역 무정차 성명’에 관한 건을 비롯 제55차 중부권의장협의회 정례회 회의록 승인의 건, 차기 정례회의 개최지 결정의 건 및 의회별 활동사항 청취의 건 등을 상정해 토론을 벌였다.

김포시의회 피광성 의장은 환영사를 통해 “이번 중부권의장협의회 정례회가 김포시의회에서 개최된 것을 매우 뜻 깊게 생각하며 김포시의 현안사항을 비롯해 9개 시의회의 현안사항에 관해 상호 협력 발전방안을 모색하는 자리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안양시의회 권혁록 협의회장은 “김포한강신도시와 씨네폴리스, 경인아랏뱃길 건설 등을 통해 많은 발전을 거듭하고 있는 김포시처럼 중부권의장협의회도 지속적인 토론과 시의회 간 정보 공유를 통해 경기도 시군의회를 선도하는 협의체로 발전해 나가기를 바란다”고 답했다.

   

황인문 기자  im@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인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