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열려라 시의회’ 의정모니터 교육

김포시의회는 의정모니터 요원들을 상대로 시민생활 속의 일반적인 불편ㆍ불만 사항과 숨어있는 미담 수범사례 등을 찾아내 행정기관으로 하여금 시정 또는 대안을 제시토록 하는 능동적 활동을 당부했다.

의회는 14일 시청 대의실에서 제5대 김포시의회 전반기 의정모니터 요원을 대상으로 ‘지방의회와 바람직한 의정 모니터링 요령’을 주제로 강연회를 실시했다.

전 수원시의회 의원을 지낸 이종필 강사를 초청한 이번 교육에선 의정모니터 요원의 역할과 기능, 의정모니터링 기법 등을 설명하고 의정 모니터 활동의 중요성이 강조됐다.

이 강사는 “의정모니터 요원은 열린의회, 열린의정을 실현함으로써 주민이 주인인 지방자치에 부합되는 의정체계 구축과 지방자치의 궁극적 목표인 주민복지를 향상시키는데 큰 일익을 담당한다”고 강조하고 “의원들과 모니터 요원이 함께 참여하는 교육이 다른 시의회에 모범적인 사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피광성 의장은 이날 “의정모니터는 시의원들이 놓치기 쉬운, 관내의 사소한 주민 불편사항 까지도 파악이 가능한 의정활동의 핵심 요소”라며 “앞으로 왕성한 모니터링 활동을 통해 연구하고 실천하는 시민중심의 김포시의회 구현에 힘을 실어달라”고 당부했다.

   

황인문 기자  im@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인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