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환경
‘생활인권 친화적 학교만들기’ 학교장 연수

‘새로운 학교 함께하는 김포교육’이라는 슬로건으로 학교 현장을 찾아가는 맞춤형 장학 및 학교 컨설팅을 실시하고 있는 포교육지원청은 3일 지역 유ㆍ초ㆍ중ㆍ고등학교장 60명을 대상으로 연수를 실시했다.

이날 정상진 교수학습과장은 학생 인권 존중의 학교 문화 만들기를 특별히 강조했다. 강의를 통해 정 과장은 생활인권 친화적인 학교 만들기와 학교 폭력 근절 및 존중, 배려, 나눔의 3대 학생 문화 정착에 학교장들이 노력해 줄 것을 주문했다.

김용국 교육장은 인사말을 통해 “9월 1일부터 교육청에서 교육지원청으로 명칭이 바뀌고, 학무과가 교육학습과로 관리과가 경영지원과로 명칭이 바뀔 뿐만 아니라 학교 현장을 실제로 지원하기 위한 교육 행정을 펼쳐나가겠다”고 전했다.

김 교육장은 구체적인 방안으로 새 학기에 획일적으로 실시하던 일반장학을 실시하지 않는 한편 학교의 요청에 의한 컨설팅 장학이나 연수 활동을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황인문 기자  im@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인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