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
건설사 뇌물받은 김포시 前간부 구속

공사 편의를 봐주는 대가로 건설업체로부터 돈을 받은 공무원이 구속됐다.

13일 인천지검 부천지청은 도로공사 편의를 봐주는 대가로 건설업체로부터 돈을 받은 혐의(뇌물수수)로 김포시 전(前) 건설도로과장 A(52)씨를 구속하고 팀장 B(50)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A씨와 B씨는 지난해부터 올해 2월까지 C씨 등으로부터 수 차례에 걸쳐 각각 1천여만원과 300여만원을 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은 또 이들에게 돈을 건넨 혐의(뇌물공여)로 S건설 소장 C모씨 등 3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황인문 기자  im@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인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