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심사탈락’ 민석기 의원 “무소속 출마”“무리한 심의…소외된 하성ㆍ월곶을 위해”

   
한나라당 도당 공심위 적격심사에서 탈락한 민석기 시의원이 심의결과에 이의를 제기하고 무소속 출마를 결의했다.

4대 시의회 초선의원으로 활동하고 이번 선거에서 재선에 도전하고 있는 민석기 의원은 “공천심의 과정에서 무리한 심의가 있지 않았나 생각한다. 도로교통법위반 사항이 커다란 중죄인 것 같이 당락을 좌우할 수 있을까”고 이의를 제기했다.

민 의원은 “다선거구의 균형 발전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천리 행군 도중 더 험한 길을 건너기 위해 신발 끈을 동여 메는 군인의 심정”이라며 “하성, 월곶 지역의 소외되고 외면받기 쉬운 농촌지역의 어려움을 같이 하기 위해 무소속 출마를 선언한다”고 밝혔다.

황인문 기자  im@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인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