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기고
“국가 유지 기초는 국민의식”김포시기독교연합회 ‘제59주년 6.25 상기 민관군 나라사랑 기도회’

김포시기독교연합회는 25일 오후 애기봉 통일전망대에서 ‘제59주년 6.25 상기 민관군 나라사랑 기도회’를 개최했다.

김동창 목사(김포제일교회 담임목사 및 김포시기독교연합회장)의 사회로 진행된 이번 기도회는 해병대 군악대와 김포 남성합창단, 그리고 김포제일교회 찬양단이 찬송가와 6.25의 노래를 오프닝송으로 열었다.

약 250여 명이 참여한 이번 행사는 1부 예배와 2부 장학금 전달 등 행사로 진행했다.

1부에서 강사로 초빙된 소강석 목사(새에덴교회 담임목사)는 ‘평화와 번영의 길’이란 주제로 첫째, 과거의 고난과 아픔을 기억하여 전쟁과 가난으로 얼룩진 시대에 산업화의 길을 닦았던 해외 노동자와 월남 파병의 의미를 되새겨봄으로써 안일한 역사의식을 타파하고 안보의식을 강화해야한다고 강조했다.

소 목사는 “안보의식과 국방능력을 강화해야 평화와 번영이 지속될 수 있다”며 “역사의 아픔을 되풀이하지 말고 새 역사의 이정표를 세워야 한다”고 강조했다.

2부 행사에서는 내빈소개 및 환영사, 축사와 함께 김포의 안보를 담당하는 부대 소개와 장학금 전달이 있었으며, 홍금표 씨의 색소폰 연주로 이날 일정을 마무리했다.

박종필 시민기자  cascade2@chol.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종필 시민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