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민선8기가 만든 김포시만의 ‘누구나 잠깐 무더위 쉼터’일상 속 무더위 쉼터 위해 민간협력기관‧기업과 업무협약, 28일부터 시범운영
   

김포시가 지난 28일부터 “누구나 잠깐 무더위 쉼터”를 시범 운영 중이라고 밝혔다.

무더위 쉼터는 무늬만 무더위 쉼터가 아닌 일상 생활속에서 실제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무더위 쉼터로, 지정된 무더위 쉼터는 버스정류장, 도시철도 역 주변, 시내 중심상가 등 우리가 자주 지나치고 이용하는 곳이라는 점이 다르다.

시는 6월 27일 김포시청에서 김규식 김포부시장과 민간협력 기관 대표자 6명이 참석한 가운데 누구나 잠깐 무더위 쉼터 운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사업을 위해 작년 10월 기본계획 수립을 시작으로 올해 4월 민간 영업장 및 상점 현장조사와 서울시 기후동행쉼터 벤치마킹을 실시했고, 김포시는 운영업종 범위를 은행, 통신사 대리점 등 일상 속 쉽게 만날 수 있는 영업장으로 다양하게 넓혀 5월부터 사업참여를 위한 기관 및 기업과 협의를 진행했다.

그 결과 최종 11개 기관(기업) 24개의 매장이 참여를 확정했다.

더위에 지친 시민이라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으면 사업에 참여하는 매장은 이용자가 인식할 수 있도록 현판 부착 예정(6월 28일)이며, 7월 중순부터는 해당 매장에서 폭염 예방물품(접이식 부채)도 보급될 예정으로 매장방문을 통해 수령할 수 있다.

이번 사업에 참여한 기관과 기업은 김포새마을금고(본점, 사우, 고촌, 풍무, 구래지점), NH농협 김포시지부(시지부, 김포시청(출), 풍무중앙, 한강신도시, 김포한강로, 북변지점), BGF리테일(CU김포사우중앙, CU김포고촌역, CU김포율마로, CU김포가현베스트, CU김포365점), GS리테일(GS25걸포자이 에듀점), 이마트 김포한강점(구래동), 하나은행 김포지점, 우리은행 김포금융센터, 고촌한의원, LG U+ 고촌점, 다비치 안경 김포장기점, 오렌지 안경 구래역점 이다.

이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기관, 기업 또는 영업장은 시청 안전담당관실 재난대응팀(980-2922)으로 연락해 담당자와 현장조사 및 협의를 진행할 수 있다.

김미숙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