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김포시, 7월부터 초등 시설형 긴급돌봄 운영 개시영유아 긴급돌봄 이은 초등 긴급돌봄까지 ‘돌봄’체계구축 완비

김포시가 오는 7월 1일부터 초등 시설형 긴급돌봄(언제나 돌봄) 사업을 시작한다.

이 사업은 경기도 31개 시군 중 14곳만 선도적으로 시행하는 사업이다.

초등 시설형 긴급돌봄의 이용 대상은 돌봄이 필요한 6-12세 이하 사전 등록된 아동으로, 긴급돌봄이 필요한 가정에서 최소 2시간 전(돌봄 희망일 저녁 8시 신청마감)까지 콜센터로 신청하면 주말·평일 야간에도 거주지 근처 아동돌봄시설을 연계해 돌봄서비스가 제공된다.

주말 및 휴일의 일 최대 이용시간은 6시간이며, 비용은 시간당 5,000원이다.

이번 시설형 긴급돌봄 사업 시행으로, 양육자의 긴급 또는 불가피한 상황에 따른 돌봄공백 발생시 믿고 맡길 수 있는 언제나 돌봄서비스를 제공하는 한편, 맞벌이 가정 및 양육자의 부담이 경감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시는 지난 6월 1일부터 시행중인 영유아대상 긴급돌봄에 이어 초등 긴급돌봄까지 갖추게되면, 긴급돌봄체계를 구축한 도시로 발돋움하게 된다고 평가했다.

한편, 초등 시설형 긴급돌봄(언제나 돌봄) 서비스 신청을 위해서는 사전 이용아동 등록이 필요하다.

문의사항은 언제나 돌봄센터 ‘24시간 핫라인 콜센터’(☎010-9979-7722) 또는 김포시 아동돌봄 거점센터(☎031-988-0271)로 문의하면 된다.

 

권용국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