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김포시, 지자체 최초 전 시민 대상 반려동물 공공진료센터 개소김병수 시장 “반려동물은 우리의 가족, 김포시 반려동물 친화도시 선두로”
   

김포시가 전국 최초로 모든 시민의 반려동물을 대상으로 공공진료 서비스를 제공하는 ‘반려동물 공공진료센터’를 지난 24일 개소했다.

SBS 동물농장 성우이면서 김포시 반려동물 공공진료센터 명예소장인 안지환씨 사회로 열린 개소식에는 김병수 시장을 비롯해 김인수 시의회의장과 반려인 등 100여 명이 참석해, ‘반려동물 공공진료센터’ 개소를 축하했다.

축하공연(덕타운, 닮은)과 축하영상, 기념사와 축사, 명예소장 위촉에 이어 슬로건 퍼포먼스, 테이프커팅식 순으로 진행된 기념식에서 김병수 시장은 “ 반려동물은 더 이상 가축, 애완동물이 아닌 우리의 가족”이라며 ‘반려동물 공공진료센터는 반려문화를 복지 분야로 인식하는 것에서 시작됐다“고 밝혔다.

이어 ”김포시를 반려인과 비반려인이 공존하고 반려동물이 행복한 도시이자 반려동물 친화도시의 선두로 나서겠다“고 강조했다.

방송인 전현무는 축하영상을 통해 ”반려동물을 위한 공공진료센터가 있다는 것이 놀랍다. 김포가 앞서가는 정책을 펼쳐가는 것 같고, 타 지자체에도 확산되었으면 좋겠다”고 응원했다.

김포골드라인 운양역 환승센터 공영주차장 A동 1층에 개소한 김포시 ’반려동물 공공진료센터‘는 진료실, 임상병리검사실, X-Ray실, 처치실, 놀이실 등으로 구성돼 있다.

진료대상은 김포시에 주민 등록된 시민의 동물등록을 마친 반려동물이며, 미등록 반려동물의 경우, 현장에서 내장형 칩으로 동물등록을 하면 진료를 받을 수 있다.

제공서비스는 ▲기초상담 및 진찰 ▲동물등록(내장칩) ▲광견병 예방접종 ▲X-Ray 및 혈액검사(전혈구검사)로 상담과 진찰은 무료이며, 그 외에는 일정 금액의 진료비를 받는다.

취약계층(기초수급, 차상위계층, 한부모가족)과 65세 이상 1인 가구는 이 외에 ▲심장사상충 예방접종 ▲종합백신 접종은 일정 금액 진료비가 부과된다. 자세한 진료비는 반려동물 공공진료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이 가능하다.

한편, 김포시는 오늘(25일)부터 홈페이지(https://www.gimpo.go.kr/petcare/index.do)와 전화 예약을 통해 진료 예약을 받는다.

권용국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