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환경
김포시 '자율형 공립고 2.0 추진' 맞손김포고・마송고・하성고 등 자공고 공모 참여학교와 협력 협약
   

김포시가 관내 고등학교 경쟁력 향상을 위해 지난 21일 김포고, 마송고, 하성고 등 3개 관내 고등학교의 자율형 공립고 2.0 공모 선정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시는 이번 협약을 통해 김포시의 인프라를 적극 활용해 공교육 발전에 힘을 싣는 중요한 전환점이될 것으로 평가했다.

자율형 공립고 2.0은 공교육의 선도 모델로 각종 특례를 받을 수 있는 교육부 공모사업으로, 선정되면 지자체가 보유한 인적・물적 자원을 활용한 특성화 프로그램을 운영할 수 있는 등 이점이 있다.

자율형 공립고 선정을 위해 학교별로 김포고는 ‘AI・인공지능・로봇과학’, 마송고는 ‘디지털・영상’ 하성고는 ‘지역인프라 활용 진로연계 교육’ 등의 특화분야를 제안했다.

공모에 선정되면 각 학교별로 인재양성 맞춤형 프로그램을 운영하게 된다.

김병수 시장은 “앞으로 자율형 공립고 선정과 성공적 운영을 위해 학교와 적극 소통할 계획이며, 필요한 지원도 아끼지 않겠다”며 “공교육의 변화가 현장에 안착되고 확산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교육부는 이달 30일까자 자율형 공립고 2.0 공모 신청을 받아 전국 40개교 선정을 계획이다.

 

권용국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