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환경
애기봉평화생태공원, 이번에는 접경지 최초 ‘버진로드’ 완성최초 야간개장, 봄길걷기 이어 ‘버진로드’, 사계절 명소 자리매김
   

김포시가 애기봉평화생태공원(월곶면) 내 112m의 흔들다리를 꽃으로 장식해 새로운 출발을 알리는 ‘버진로드’(Virgin Road)를 조성했다고 밝혔다.

일몰전에만 둘러 볼수 있는 수도권 안보관광지인 애기봉생테공원은 지난해 최초 야간개장 이어 최근 봄길 걷기행사가 열리면서 사계절 즐길수 있는 명소로 떠오르고 있다.

시는 새로운 출발을 축복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는 애기봉생태공원 ‘버진로드’는 오는 25일 공개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포시 관계자는 “안보관광지 최초로 흔들다리를 꽃다리로 장식해 선보인다. 5월의 푸른 신록과 어우러진 꽃길은 관람객에게 특별한 경험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매번 새로운 경험을 선사하며 글로벌 문화의 장으로 거듭나고 있는 애기봉은 한국전쟁 당시 치열한 전투가 벌어진 곳으로 유명한 154고지에 건립된 대표적인 안보관광지다.

신분확인절차를 거쳐야 출입이 가능한 민간인출입통제지역이지만, 민선8기 김포시는 시민들이 문화가 흐르는 야간경관을 즐길 수 있도록 군과의 지속적 협의 끝에 어렵게 ‘야간개장’을 이끌어낸 바 있다.

현재 애기봉평화생태공원의 연장운영은 해병대 제2사단의 적극적인 협조를 통해 매달 마지막주 토요일만 오후 8시까지 연장 운영되고 있다.

‘버진로드’ 공개 행사에는 팝페라(라우체), 마임벌룬(김기민), 마술(MC매직홍) 문화예술공연과 부채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활동도 준비돼 있다.

관람을 원하는 시민은 김포문화재단 애기봉평화생태공원 홈페이지(

https://aegibong.or.kr)를 통해 사전 예약하면 된다.

 

권용국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