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생활/정보
김포시, 산사태취약지역 내 사방사업 현장점검
   

김포시가 지난 21일 필봉산 인근 양촌읍 대포리 산사태취약지역에서 추진 중인 사방사업지 현장을 점검했다.

사업지는 계곡부에 침식으로 토사유출이 우려됨에 따라 하부 공장시설 보호를 위해 사방댐 1개소 및 계류보전 0.25km의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장마철 산림재난 예방과 대응 체계를 점검했다.

시는 5월 15일부터 10월 15일까지 “여름철 산림재해 대책기간”에 산사태대책상황실 운영하고 있으며, 산사태 위기경보 발령 시부터 해제 시까지 24시간 교대근무로 지역 산사태 상황을 모니터링하며 산림재해 방지를 위한 총력체제에 돌입했다.

현장점검에 함께한 김규식 부시장은 사방사업지에 사방댐의 구조와 시공법에 대한 관계자의 설명을 듣고 “우기 전 사방사업을 완료하고, 산사태취약지와 사방시설물을 지속적으로 점검해 산림재해로부터 시민의 생명과 재산 보호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김미숙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