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김포시, 경찰서 우회전 일시정지 홍보사업 지원시 재정지원으로 경찰서 사업 지속추진...“시민안전 남의일 내일 따로 없어”

김포시가 시 재정 지원을 통해 김포경찰서와 지난해부터 의무화된 우회전 일시정지 홍보에 나선다. 

시는 보행 사고 감소와 시민 생명을 보호하기 위해 재난관리기금으로 우회전 일시정지 홍보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시는 오는 6월부터 어린이 보호구역을 포함한 관내 주요 교차로 130곳에 새롭게 우회전 일시정지 안내 홍보물이 부착할 계획이다. 

기존 진행된 102곳을 포함하면 총 232개소에 홍보물이 게시된다.

지난해 1월부터 교차로에서 우회전하는 차량은 전방 차량 신호가 적색이면 횡단보도 앞에서 일시정지 해야 하지만, 운전자가 관련 내용을 잘 몰라 지켜지지 않고 있다는 지적이 꾸준히 제기됐다. 

2022년부터 2024년까지 지난 3년간 1분기 기준 보행 사상자도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추세를 보였다.

이에 김포경찰서는 자체 예산으로 홍보물 부착 등 개정 도로교통법 규정 홍보에 나서고 있지만 예산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어 왔다. 

김병수 시장은 “이번 홍보 사업이 소중한 시민 생명을 지킬 수 있는 단초가 되길 바란다”라고 전하면서 “앞으로도 경찰서 등 공공기관과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안전한 김포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권용국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