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김포시, 대기‧폐수배출시설 자율점검업소 지정 확대

김포시가 자율점검업소 지정 확대를 위해 다음 달 9일까지 대기‧폐수배출시설 분야 ‘자율점검업소’ 사업장을 신규 지정 신청을 받는다고 밝혔다.

자율점검업소 지정 제도는 사업장 스스로가 오염물질 배출허용기준 등 환경법규 준수 이행 여부를 점검하고 점검기관에 보고하여 정기점검을 면제받는 제도이다.

김포시 관내에는 현재 총 212개소의 자율점검업소가 지정되어 운영되고 있으며, 김포시는 자율점검업소 지정 신청서가 접수되면 사업장 방문 후 적합성 여부를 판단하여 자율점검업소로 지정하게 된다.

자율점검업소로 선정된 사업장은 3년 동안 점검기관의 정기 점검이 면제되며 김포시가 무작위로 정한 20%의 사업장은 매년 수시 점검을 받게 된다.

한편 김포시는 관내 사업장들이 자율점검업소 지정 제도에 대한 많은 관심과 이해에 보탬이 되고자 자율점검업소 지정 제도 안내를 시 홈페이지에 게시하고, 주요 내용으로는 자율점검업소 제도에 대한 개념과 지정 조건, 준수 사항 등이 포함된다.

김미숙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