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환경
김포교육지원청, '늘봄학교' 전면 시행..."성공적 안착 나선다"41개의 늘봄학교 집중지원교 운영 및 원활한 늘봄학교의 운영을 위해 지속적 노력
   

김포교육지원청이 2학기 늘봄학교 늘봄학교 전면 시행에 따라 성공적 안착에 나선다.

늘봄학교는 초등학생의 정규수업 시간 이외의 교육과 통합 돌봄을 지원하는 정책으로 작년부터 시범 운영돼, 올 2학기부터는 1학년을 대상으로 모든 초등학교에 늘봄학교가 도입될 예정이다.

김포에서는 현재 47개 초등학교 중 41개교(87.2%)가 늘봄집중지원교로 선정돼, 경기도 25개 지원청 중 3번째로 높은 참여율을 기록하고 있다.

특히 적응기간에는 1,395명의 학생들이 초1 맞춤형 프로그램에 참여해, 371개의 프로그램이 운영됐다.

현재 751명의 학생들이 261개의 프로그램에 참여중이다.

또한 늘봄학교의 교사연구실 및 방과후교실 환경을 개선해 쾌적한 환경에서 교사들은 연구를, 학생들은 방과후수업을 즐길 수 있는 사업도 5월부터 곧 진행될 예정이다.

작년 7개 학교의 교사연구실 6실, 방과후교실 7실의 시설이 리모델링돼, 더 많은 학교가 혜택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지난 4일에는 한덕수 국무총리가 김포교육지원청 소속 사우초등학교에 방문해 늘봄학교 일일 강사로 재능기부를 하는 뜻깊은 행사도 진행됐다.

이 활동을 통해 늘봄학교 관계자 격려 및 늘봄학교 현장 목소리 청취가 이루어졌다.

김포교육지원청은 늘봄학교의 행정 업무 부담이 늘어나지 않도록 늘봄학교 관련 단기 인력 채용(5명)에 이어 하반기에 늘봄학교 전면 시행을 앞두고 제도 안착을 위한 환경조성을 이어갈 예정이다.

 

권용국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