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박진호 김포갑 당협위원장, 원희룡 국토부장관 면담“5호선 김포연장사업 김포경찰서역·감정역 건의”
   

박진호 국민의힘 김포(갑) 당협위원장이 지난 27일 세종정부청사에서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과 면담을 갖고 ‘5호선 김포연장사업’과 ‘항공기 소음피해 지역 확대’에 대해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했다고 밝혔다.

박 위원장은 다음달 노선 발표가 예정된 ‘5호선 김포연장사업’과 관련해 원 장관에게 김포경찰서역과 감정역 추가 설치를 요구했다.

그는 “김포경찰서역은 김포를 대표하는 명소인 라베니체 활성화를 위해서도 꼭 필요하다”면서 “감정동과 불로동(인천시 서구)사이에 예정돼 있는 역사 위치는 감정동의 열악한 교통상황을 볼 때 감정동에 위치해야 한다”고 건의했다.
아울러 박 위원장은 원 장관에게 ‘김포시 항공기 소음피해지역 확대 지정’에 대해 다시 한번 협조를 요청했다.

이에 원 장관은 “김포 주민들의 불편이 최대한 해소될 수 있도록 검토하겠다” 고 답했다.

박 위원장은 지난 8월에도 원 장관을 만나 ‘5호선 김포연장사업’과 ‘항공기 소음피해지역 확대 지정’에 대해 논의한 바 있다.

한편, 국토교통부는 5호선 최종 연장 노선을 다음달 발표할 계획이라고 밝힌 바 있다.

권용국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