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환경
김포교육지원청,‘보고, 듣고, 말하기’로 학생 생명 살린다 ... 초, 중, 고 관리자 및 담당 교사 대상 생명지킴이 연수 진행
   

김포교육지원청 '위(Wee)센터'가 지난 1일 청 내 아라홀에서 자살 예방 및 생명 존중 문화 확산을 위해 초, 중, 고 관리자 및 담당 교사를 대상으로 생명지킴이(게이트키퍼) 연수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상담 분야 전문가를 초청해 진행된 이날 연수는 자살 위험에 노출된 학생을 돕기 위해 ‘보고, 듣고, 말하기’의 내용으로 진행됐다.

극단적 선택을 암시하는 언어, 행동, 상황적 신호를 ‘보고’, 죽음과 삶의 이유를 적극적으로‘듣고’, 위험성을 확인하고 안전하게 도와주기 위한 ‘말하기’ 방법을 구체적으로 배움으로써 전문상담교사뿐만 아니라 일반 교사들도 현장에서 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안내했다.

연수에 참여한 초등학교 교사는 “위기 학생이 보내는 신호를 세심하게 살피고, 힘들어하는 학생들이 학교에 잘 적응할 수 있도록 적극 도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의지를 밝혔다.

김포교육지원청 백경녀 교육장은 “이번 연수를 통해 담당자들이 위기 현장에서 대처할 수 있는 실질적인 역량을 강화하고, 학생들의 자살사고를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생명 존중 문화 확산을 위해 다양하고 효과적인 교육을 지원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편집국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