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통 / 도시개발
김포골드라인 혼잡 완화 대책...개화→김포공항 버스전용차로 오는 26일 개통김포시,국토부 및 서울시와 지속적인 협의 끝에 이례적인 조기 개통 이끌어

김포골드라인의 혼잡률 개선대책으로 추진 중인 ‘개화→김포공항 가로변 버스전용차로’가 오는 26일 오전 7시 개통된다.

김포시는 국토부 대도시광역위원회와 서울시 간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통상 6개월 정도 걸리던 공사기간을 이례적으로 한 달 만에 완료해 이날 조기 개통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에 개통되는 가로변 버스전용차로는 행주대교 남단 교차로부터 김포공항 입구 교차로까지 2.0km 구간으로, 지난해 1월부터 운영 중인 ‘고촌→개화 버스전용차로’를 포함해 사우동~고촌~개화~김포공항까지 총 10km의 버스전용차로가 완성된다.

버스전용차로 설치와 함께 김포대로 서울 진입 구간 차로가 2차선이 3차선으로 확장되고, 올림픽대로 방향 우회전차로도 설치돼 김포에서 김포공항역까지 운행하는 70번 버스 노선이 출퇴근 시간 통행속도와 정시성 개선을 기대할 수 있게 됐다.

김병수 김포시장은 “대광위, 서울시와 서울시경찰청 등 관계기관의 적극적인 협조 덕분에 버스전용차로가 조기 개통될 수 있었다”라며 “시에서 운영하는 70번 버스가 급행성과 정시성을 모두 갖추게 되었다. 올 초 운행 시작 이래 4개월여 만의 많은 발전이 있었다. 안전한 출퇴근길을 위해 70번 버스와 같은 대중교통 이용에 적극적인 동참과 협조를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앞서 김포시는 골드라인 혼잡률 개선을 위해 올 1월(9회) 첫 운행을 시작한 70번 버스는 지난달 24일과 이달 8일 각각 전세버스가 투입돼, 하루 8회와 24회가 증회돼, 출근시간 때 총 41회가 3분에서 6분 간격으로 운행되고 있다.

시는 ‘개화→김포공항 가로변 버스전용차로’ 개통에 맞춰 이날부터 추가로 고촌읍 대단위 아파트 단지인 향산힐스테이트리버시티(3,510가구)와 캐슬앤파밀리에시티(4,127가구)에서 김포공항역까지 오전 6시30분부터 8시 20분까지 운행하는 70C, 70D 2개 버스 노선을 개설한다.

이와 함께 시는 버스전용차로 확대에 따라 행주대교 남단 교차로 부근의 일반차로가 축소(2→1차로)돼, 일반차로의 용량 감소로 일반차량의 교통정체 발생이 우려됨에 따라 버스전용차로 개통 후, 관계기관과 지속적인 모니터링에 나설 계획이다.

권용국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