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생활/정보
김포시보건소, 3년 만에 보건의료서비스 전면 재개지난 20일부터 보건지소 업무 개시…북부보건과 진료·검사·제증명 업무 개시

김포시가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잠정 중단했던 보건지소, 보건소 한의진료 및 예방접종실 업무를 지난 20일 개시한데 이어 24일부터 북부보건과 진료, 제증명, 검사 등 업무도 재개했다고 밝혔다.

김포시보건소는 코로나19 확진자 급증에 따라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지난 2020년 2월 23일부터 관련 업무를 중단했다.

보건지소 운영은 공중보건의사 배치 인원 감소에 따라 시민 요구가 많은 제증명 발급에 이어 의약분업예 외 지역 보건지소에 공중보건의사를 배치하고 이외의 보건지소는 요일 지정 순회진료로 의료공백을 최소화할 방침이다.

특히 고촌읍보건지소는 대사증후군 검사, 사전연명의료의향서 상담·등록, 치매인지선별검사 등을 상시 운영하며 건강증진사업 거점 보건지소로 운영하고 대곶, 월곶, 하성면보건지소도 진료가 없는 요일은 예약제로 실시할 계획이다.

보건소 한의진료실은 연중 운영하며 예방접종실은 요일(목·금) 지정 운영한다.

또한 북부보건과(통진읍보건지소)의 진료, 예방접종, 유료검사, 제증명 발급 업무도 개시하여 보건소와 접근성 문제로 서비스 이용이 어려웠던 지역 주민들에게 균형 있는 공공보건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김희대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