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역소식
김포중앙교회 “꼭 필요할 때 힘이 될게요”..백미 이어 성금 김포본동 기탁

김포중앙교회(북변동)가 연말 이웃돕기 성금마련 바자회를 통해 조성한 600만원을 지난 8일 김포본동 행정복지센터에 기탁했다.

128년 역사의 김포중앙교회는 매년 꾸준히 이웃돕기 물품을 기탁하고 있으며 교인들이 자발적으로 반찬봉사를 실시하는 등 오랜 역사만큼이나 사랑 나눔에도 앞장서며 이웃돕기 활동을 지속해왔다.

김포중앙교회는 앞서 지난달 30일 백미10kg 60포를 김포본동에 기탁한 바 있다.

정재화 담임목사와 김명섭 시무장로는 “지역사회에서 이웃과 함께하는 교회로 거듭나기 위해 교인 모두가 한마음 한뜻으로 바자회 수익금을 기탁하니 도움이 꼭 필요한 이웃에게 따뜻한 나눔이 되기를 바란다. 이번 이웃돕기 성금은 제도권으로 혜택을 받지 못하는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이웃들에게 배분되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이분다 동장은 “11월말 기탁하신 백미로 김포본동 이웃들이 따뜻한 겨울나기에 큰 도움이 되고 있으며, 물품기탁에 이어 큰 성금까지 기탁받아 매우 감사드린다.”는 감사의 뜻을 전했다.

김희대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