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행사
김포문화재단 여름특집 문화예술 프로그램 운영
   

김포문화재단이 이달 9일부터 9월 18일까지 ‘여름특집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공연과 전시분야로 구성된 이 프로그램은 김포아트홀, 김포아트빌리지 아트센터 및 야외공연장, 통진두레문화센터, 작은미술관 보구곶 등 김포시 문화공간에서 진행된다.

공연분야로는 김포아트홀에서 아이와 엄마가 함께 즐길 수 있는 놀이 음악극 <우리엄마 손잡고>와 <스프레이> 가 8월 18일 11시와 14시에 열린다. 관람료는 3만원이다.

<스프레이>는 2019년 영국 에든버러 프린지 페스티벌 ‘아시안 아츠 어워드’ 작품상과 연출상을 수상한 맵핑연극 작품으로, 8월 27일 17시 공연이며 R석 4만원 S석은 2만원에 관람할 수 있다.

맵핑연극은 일반적인 연극과 달리 극중 상황에 맞는 배경 부분이 프로젝션 영상을 통해 계속 바뀌는 것이 특징으로 영상과 다양한 효과로 극의 몰입감을 높여주는 공연이다.

김포아트빌리지 야외공연장에서는 7월 22일과 23일 19시 30분에 한국전쟁 당시 ‘흥남철수작전’ 이야기를 담은 ▲<메러디스 빅토리호의 기적> 갈라 오페라 공연을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통진두레문화센터 두레홀 공연장에서는 7월 9일 16시 ▲<김포 명인명무전 ‘7인 7색’>을 무료로 운영하며, 김포를 대표하는 전통예술인 원진주, 안진성 외 5인의 국악공연을 시민들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작은미술관 보구곶에서는 7월 29일 17시 무료 힐링콘서트 ▲<옥상에서 듣는 여름밤의 재즈콘서트>가 열리며, ‘김준과 재즈1세대 밴드’가 선곡한 9곡의 음악을 해질녘 작은미술관 보구곶 옥상에서 감상할 수 있다.

전시분야로는 김포아트빌리지 아트센터에서 ▲<치유의 빛 ‘The Light of Healing ’>展 8월 13일부터 9월 18일까지 진행된다. <치유의 빛 ‘The Light of Healing ’>展은 디지털 예술과 기술이 접목된 미디어 아트 전시로, 오전 10시부터 18시까지 관람 가능하며 월요일은 휴무이다.

김포문화재단 여름특집 문화예술 공연, 전시와 관련한 상세 정보는 누리집(www.gcf.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편집국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