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경기교통공사 ‘경기도 청소년 교통찬스’...'교통비' 지원사업 접수주민등록상 거주지 경기도인 만 13~23세 청소년 대상. 연간 12만 원 지원
   

경기교통공사가 오는 8월 15일까지 ‘2022년도 상반기 청소년 교통비 지원사업’ 신청을 접수한다고 5일 밝혔다.

‘청소년 교통비 지원사업’은 경기도가 '경기도 대중교통 이용편의 증진 기본 조례'에 따라, 경제적으로 취약한 도내 청소년들의 교통비 부담 완화를 위해 지난 2020년부터 도입·시행해온 사업이다.

사업 시행 이후, 연평균 50만여 명의 청소년이 지원받았다.

이에 따라 2021년 지방공기업평가원이 시행한 고객만족도 평가에서 도 조사 참여자의 86%가 '만족한다'는 평가를 내 놨다.

이번 교통비 지원은 올 1월부터 6월까지 경기버스(시내/마을)를 이용한 청소년에게 실제 사용한 교통비를 최대 6만 원(연간 12만 원) 한도에서 지역화폐로 환급하는 방식으로 이루어진다.

지원금 유효기간은 지급일로부터 최대 5년이다.

대상은 만 13~23세 청소년 중 경기버스 이용 실적이 있는 주민등록상 거주지가 경기도인 청년으로 ‘경기도 청소년 교통비 지원 포털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경기교통공사는 올해 회원인증과 신청 절차를 간소화하는 등 사업 운영 방식을 차별화해 수혜자를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이회수 경기교통공사 사장 직무대행은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로 전환되며 대중교통 이용률이 증가하는 추세”라며 “교통약자인 청소년들이 더욱 많은 교통찬스를 누릴 수 있도록 교통복지 서비스를 지속해서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 청소년 교통비 지원 포털 홈페이지(www.gbuspb.kr)를 참고하면 된다.

 

 

 

편집국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