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김포시(클린도시사업소) 감자 소재 추출물로 친환경 현수막 제작 화제

김포시 클린도시사업소가 공공목적으로 사용되는 현수막을 사탕수수 등 친환경 소재를 활용해 제작해 화제가 되고 있다.

사업소는 '2050 탄소중립' 실현이 글로벌 아젠다로 부상하면서 매년 반복적으로 설치되는 공공목적 홍보 현수막부터 친환경 소재를 사용하기 위해 최근 20곳의 공공현수막 게첨대에 친환경 소제로 제작된 현수막을 게첨했다.

친환경 소재 현수막은 플라스틱 합성수지 재질에 유성 잉크로 출력돼 소각 과정에서 발생하는 다이옥신 등 대기오염물질로 인한 우려와 매립 시 유발되는 토양오염 우려가 없다.

옥수수나 감자, 사탕수수에서 나오는 식물성 추출물로 제작된 소재에 수성잉크가 사용돼, 소각 과정에서 발생되는 환경오염 우려가 없고 매립 시 수개월 내 오염물질 배출 없이 생분해 되기 때문이다.

클린도시사업소는 시가 주관하는 행사나 정책홍보를 위해 사용되는 현수막을 친환경 소재로 제작· 게첨토록 하고 지역 관공서와 정당 등에서도 친환경 소재를 사용토록 유도할 방침이다.

김포시청 이분다 클린도시과장은 “환경오염 없는 친환경 현수막 사용을 적극 사용토록 홍보하고, 폐현수막 재활용사업을 통해 탄소중립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편집국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